MD추천 더보기
선서회의 선정 <오늘의 책> 도서를 소개합니다
  • 한명기 보리출판사 2019년 11월 25일
    29,700원 [10%] | 1,650P [5%] 적립
    최명길은 과연 누구며, 무슨 생각으로, 어떻게 닫혀 버리기 직전 역사의 문을 열었을까? 병자호란 때 청과 화친을 주장한 대표적인 인물, 최명길. 그 삶을 오롯이 평전으로 엮은 『최명길 평전』. 《역사평설 병자호란》에서 병자호란이라는 참혹한 전쟁의 역사를 깊이 있게 풀어 낸 저자 한명기가 7년 만에 그 질곡의 세월을 살았던 한 사람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모두가 오랑캐에게 항복할 수 없다고 외칠 때 홀로 화친을 이끌어 나라를 구했지만, 그 때문에 척화파 김상헌과 내내 비교되면서 나라를 팔아먹은 자, 진회보다 더한 간신, 삼한을 오랑캐로 만든 자, 소인, 매국노로 불리며 혹독한 비난을 받았던 최명길의 삶을 이야기한다. 병자호란은 싸울 준비가 전혀 되어 있지 않았던 조선에게 재앙이었다. 청군은 얼어붙은 압록강을 넘어 단숨에 서울로 내달렸고, 놀라 달아난 임금과 조정은 남한산성에 고립되었다. 산성 밖에서는 날마다 백성이 죽어 나갔다. 화친 말고는 살길이 없는데 죽어도 오랑캐에게 무릎 꿇을 수 없다는 척화파들 속에서 최명길은 홀로 화친의 무게를 짊어져야 했다. 하지만 그 결정이 나라를 구했고 백성을 살렸다. 저자는 이 책에서 통념 너머 진짜 최명길의 모습을 되살린다.
주간 핫이슈 도서
한주간 눈에 띄는 판매량을 보인 책
25,200원 | 1,400P
요즘책방 소개도서!
탐나는 신간 더보기
주간 미디어 선택
주요 일간지 추천 도서들
베스트셀러에서 스테디셀러로
출간 2년 이내 꾸준히 인기있는 도서
생생하게 만화로 만나는 의학
"세계의 역사는 전쟁의 역사다!"
우리가 역사를 돌아보는 이유
알고가면 더 재미있을 사찰 답사
대서울을 걷다
고고학이란 무엇인가
후기 소비에트 시기 문화연구
일제 수탈 연구 완결판
역사 요리책을 읽는 맛
한국사
세계사
MUST READ STEADYSELL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