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추천 더보기
선서회의 선정 <오늘의 책> 도서를 소개합니다
  • 캐서린 아놀드 황금시간 2020년 09월 07일
    16,200원 [10%] | 900P [5%] 적립
    1918~1919년 1억 명을 죽인 ‘스페인 독감’ 이야기 방대한 1차 자료와 기록 문서를 바탕으로 한 대중역사서 『팬데믹 1918』은 1918년부터 1919년까지 맹위를 떨친 대유행병(팬데믹), ‘스페인 독감’에 관한 이야기다. 책은 스페인 독감이라는 치명적인 질병의 무자비한 횡보를 따라가면서, 그 질병에 직면했던 사람들에 초점을 맞춘다. 가족과 이웃, 친구와 동료를 수없이 잃어야 했고, 절차를 갖춘 매장 등 죽은 이의 존엄을 지켜줄 여유조차 없던 참혹한 이야기가 또 다른 팬데믹 시대를 지나고 있는 21세기에 충격을 안긴다. 16쪽 화보로 구성한 스페인 독감 시기 사진들도 당시의 상황을 생생하게 전한다. 1918년 제1차 세계 대전이 끝나갈 무렵, 무시무시한 바이러스가 전 세계로 퍼지기 시작했다. 2년 사이 세 번의 감염 파도가 몰아친 끝에 전 세계에서 1억여 명의 사람들이 죽었다. 의료계에서 바이러스의 존재조차 몰랐던 그때, 스페인 독감은 세계를 종횡무진 누비며 페스트의 뼈아픈 기억을 상기시키고 인류가 멸망할지도 모른다는 공포를 안겼다. 그 공포로부터 인류는 어떻게 빠져나왔으며 어떤 교훈을 얻었을까? 역사학자이자 소설가인 저자 캐서린 아놀드는 방대한 1차 자료와 기록 문서를 바탕으로 《팬데믹 1918》을 집필했다.
주간 핫이슈 도서
한주간 눈에 띄는 판매량을 보인 책
탐나는 신간 더보기
주간 미디어 선택
주요 일간지 추천 도서들
[신화] 볼수록 매력적인 이야기
[인물] 역사 속 인물을 재조명
[기행/유적] 역사 위를 걷다
[ㅇㅇ의 역사] 모든 것의 역사
[조선사] 언제 읽어도 흥미진진
[동양사] 이웃나라들의 역사
[한국사] 우리역사부터 바로알기
[서양사] 서양에선 무슨 일이?
[세계사] 눈을 넓혀 세계로!
이달의 역사저자
방대한 지식 바탕의 폭넓고 깊이 있는 저술
한국사 신간
세계사 신간
지금 사면 사은품도 선택가능!
입문자를 위한 말랑말랑 교양서
한 번 사서 두고 두고 읽는 소장가치 200% 역사책들